엔터테인먼트
2021년 04월 19일 09시 50분 KST

장항준 감독의 주식 수익률은 500%에 달한다

될놈될.

SBS
장항준 감독의 주식 수익률은 무려 500%다.

장항준 감독이 남다른 재테크 실력을 공개했다.

지난 18일 SBS 예능 프로그램 ‘티키타카’에는 장항준, 장도연, 장성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장항준 감독은 신혼 때부터 가계부를 직접 썼다며 아내 김은희 작가를 대신해 집안 살림을 담당하고 있다고 밝혔다. 재테크 또한 자신이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구라가 주식도 하느냐고 묻자, 장항준은 ”주식도 했다”라며 ”(수익률이) 500%는 확실히 넘는다. 이상하게 제가 갖고 있던 게 막 올라가는 거다”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김구라는 ”사주에 편재가 드셨구나”라며 ”크게 노력 안 하는데 재물복이 있는 사람”이라고 말했다. 장항준은 ”지금까지 인생이 항상 액면보다 잘 됐다”며 김구라의 의견에 동의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