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27일 15시 39분 KST

"항상 감동만 받는다" 배우 서이숙이 아이유에게 받은 설 선물을 인증했다

사회생활은 아이유처럼.

뉴스1/tvN
아이유와 서이숙.

배우 서이숙이 아이유로부터 받은 설 선물을 인증했다.

서이숙은 지난 26일 인스타그램에 ”아이유지은아~ 매번 추석, 설 명절 때마다 나 까지 이렇게 매번 챙겨주는 마음씀씀이에 항상 감동만 받고. 아주 아주 고맙게 자~알 먹을게 영원히~~❤️❤️❤️❤️❤️”라고 썼다.

해마다 명절이 되면 아이유는 수많은 선후배들에게 선물과 함께 마음을 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아이유의 설 선물은 곱게 포장한 젓갈세트였다. 

서이숙과 아이유는 지난 2019년 7월 방송된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함께 출연한 사이다. 드라마 한 편으로 맺은 인연은 드라마가 끝나고도 계속 이어지고 있다. 서이숙은 지난 2020년 KBS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에 출연했을 당시 ”(아이유가) 젊은데 참 (연기를) 잘하더라. 감성과 인성을 잘 갖췄다. 연기할 때 내공이 미세하게 다르다. 같이 연기하면서 참 행복했다”라며 극찬했다. 

평소 아이유는 주변 사람들을 잘 챙기는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해 6월 아이유는 ‘호텔 델루나’에서 함께했던 배우 신정근에게 커피차 응원을 보내기도 했다.

인연을 소중히 여기는 아이유에 대해 여러 선배들의 칭찬이 쏟아진다. 지난 2013년 드라마 ‘최고다 이순신’에서 아이유의 어머니를 연기했던 배우 고두심은 지난해 헤럴드POP 인터뷰에서 ”드라마 끝나고서는 명절 때마다 뭘 보내더라. 사회에도 성금을 내는 걸 보고 깜짝 놀랐다. 몸집은 조그만데 하는 일은 큰 것 같다. 정말 멋있는 친구라는 생각을 한다”라고 말했다.

도혜민 기자: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