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0월 06일 17시 51분 KST

아이콘 출신 비아이가 고현정-조인성 소속사 '아이오케이' 사내이사로 선임됐다

이날 선임된 사내이사들 가운데 최연소다.

뉴스1
비아이

 

아이콘 출신 비아이(김한빈)의 근황이 전해졌다.

지난달 28일 아이오케이컴퍼니 공식 홈페이지 임시주주총회 결과 게시물에 따르면 131레이블 소속인 김한빈은 사내이사로 선임됐다.

1996년년생으로, 이날 선임된 신규 사내이사 8명 가운데 최연소인 김한빈은 향후 자신의 전문 분야인 프로듀싱 등의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그는 아이콘 활동 당시에도 그룹 대표곡인 ‘사랑을 했다’ 등을 작사, 작곡해 화제가 된 적이 있다. 

하지만 과거 대마초 흡연 의혹이 뒤늦게 드러나면서 지난해 6월 그룹에서 탈퇴, 소속사와도 계약을 해지한 바 있다. 

아이오케이컴퍼니는 조인성, 고현정, 장윤정, 김숙 등 연예인 다수가 소속된 회사다. 김한빈이 해당 회사 사내이사로 선임되면서 앞으로의 활동 방향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인혜 에디터 : inhye.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