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그램 인플루언서들이 모두 똑같은 모습이 되어가는 이유

“멋진 내가 될 수 있는데 왜 네가 되려 하니?”

“내가 될 수 있는데 왜 네가 되려 하니?”

아동을 생각하는 캐나다 광고주 연합(Concerned Children’s Advertisers and Health Canada)이 90년대에 던진 질문이다. 광고 영상에는 두 소녀가 외모와 성격을 바꿔주는 ‘부티크’에 방문하는 장면이 있다.

부티크의 한 메이크업 아티스트는 한 소녀에게 빨간 립스틱을 발라주며 “너 자신으로 만족하지 마. 내가 될 수 있는데 왜 네가 되려 하니?”라고 말한다.

이 광고는 지금 그 어느 때보다 더 유의미하다. 소셜미디어 사용이 삶의 일부가 된 지금, 우리는 이런 질문을 계속해서 마주하고 있다. 카일리 제너처럼 인기 있고 아름다운 사람이 될 수 있는데, 왜 당신의 모습에 만족하는가?

오늘날의 소셜미디어 인플루언서들은 아름다운 복제품처럼 보인다. 당신도 이들이 어떻게 생겼는지 알 것이다. 도톰한 입술, 완벽한 호를 이룬 눈썹, 완벽한 아이라이너, 하이라이트와 윤곽 메이크업. 색조 화장과 매트 립스틱을 칠하면 당신도 이들과 똑같아질 수 있다.

우리는 왜 다른 사람들과 똑같이 보이려 하는 걸까? 이 현상에는 여러 요인이 있다. 셀러브리티와 인플루언서들을 따라 하고 그 무리에 끼려는 욕구도 그중 하나다.

‘인스타그램용 메이크업’‘인스타그램용 얼굴’에 대한 글들은 이미 많이 나왔지만, 이 트렌드는 좀처럼 식을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이에 허프포스트는 뷰티 역사 전문가인 레이첼 와인가텐, 심리학 교수 르네 엥겔른과 임상 심리학자 마이클 브루스타인에게 이 현상에 대한 자문을 구했다.

우리는 어쩌다 이렇게 된 걸까?

와인가텐은 소셜미디어가 등장하기 전에는 지리와 민족성 등의 요인에 따라 뷰티 습관이 규정됐다고 설명했다. 예를 들어 아시아의 특정 지역에 사는 사람이라면 미백 화장품을 사용할 것이고, 18세기 프랑스 사람이라면 가발에 파우더를 뿌렸을 것이다.

와인가텐은 이어 “당신이 사는 지역과 시대에 따라, 당신의 종교와 신념에 따라 달라졌을 것이다.”라며 19세기 말, 20세기 초 잡지가 등장하고 나서야 사람들이 새로운 트렌드에 눈을 뜨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큰 영향이 나타나기 시작한 것은 40~50년대일 것”이라며, “셀러브리티들이 잡지에 이상적인 미의 기준으로 등장하기 시작하며 모두가 셀러브리티를 따라 하기 시작했다.”라고도 덧붙였다.

인터넷이 상용화된 후로 “전 세계 돌아다니며 뷰티 트렌드를 찾거나 트렌드가 우리를 찾아오기만을 기다릴 필요도 없어졌다”고 한다. 과거 그 어느 때보다 전 세계 트렌드를 빨리 접할 수 있으며, 쉽게 따라 할 수 있게 된 것이 그 증거다. 한국식 뷰티 트렌드가 미국에 얼마나 빨리 전파됐는지 생각해보라. 한국 메이크업 제품은 편의점에서도 이제 쉽게 구매할 수 있다.

이에 와인가텐은 “사람들은 이제 자신의 민족성과 인종, 심지어 구애받지 않게 되었다”라며 “예전에는 당신의 인종에 따라 스타일을 규정하는 이상한 법칙 같은 게 있었지만, 이제는 그렇지 않다”라고 전했다.

그는 날카로운 고양이 같은 눈매와 도톰한 입술, 그리고 풍성한 눈썹이 인스타그램에서 큰 인기를 끌자 “우리는 다양한 문화를 아우르는 뷰티 트렌드의 극단적이며 공격적인 면을 보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런 메이크업은 피부색이나 인종과 관계없이 모두가 어울린다. 그래서 그토록 많은 인스타그래머들이 이런 메이크업을 추구하는 것일지도 모른다.

A post shared by Kylie (@kyliejenner) on

남들과 잘 어울리고 싶다

사람들은 누구나 남들과 잘 어울려 지내고 싶어 하는 욕구가 있다. 소셜미디어에서 가장 인기 있는 사람들을 따라 하는 건 남들과 쉽게 어울리는 방법 중 하나다.

카일리 제너 등 유명인들은 셀카를 잔뜩 올려 인스타그램에서 아주 많은 팔로워를 얻었다. 엥겔른은 그 덕에 카일리 제너가 “뷰티 트렌드를 대표하는 사람이 되었다”라고 말한다. 브루스타인은 셀러브리티가 아름다움의 기준을 주도한다며 이 기준에 맞추기 위해 셀러브리티를 모방하는 사람들이 많다고 평가했다.

사람들은 일반적으로 매력적이라는 평가를 받는 셀러브리티와 인스타그램 모델들을 닮고 싶어 하며, 이를 통해 좋은 기분을 느끼고 싶어 한다고 브루스타인은 설명했다.

“셀러브리티를 모방하며 ‘기분이 좋고 가치가 있다. 사람들의 인정을 받는다’고 느낀다”는 것이다. 셀러브리티를 따라 하는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리고 ‘좋아요’를 받게 되면 그 인정은 더욱 크게 느껴지고 사람들은 거기서 자신감을 얻게 된다고 말했다.

엥겔른은 이에 “인간은 원래 사회적 존재이고, 받아들여지기를 간절히 원한다”라고 전했다.

‘카다시안 효과’라는 현상이 있다. 카다시안 가족이 대중의 소비 패턴에 영향을 미치는 것을 뜻한다. 사람들은 카일리 제너의 입술을 가지고 싶어 한다. 입술 보톡스 등이 건강을 해친다고 해도, 카일리 제너와 같은 입술을 가지고 싶어 하는 사람이 너무나도 많다. 카일리 제너는 아직 20살에 불과하다. 하지만, 그는 뷰티 트렌드에 막강한 영향을 미치며 수십억 달러 가치의 메이크업 브랜드를 설립할 수 있었다.

이 현상에 대해 와인가텐은 “카일리 제너의 외모는 뷰티의 상징이 되었다”며 “70년대 초나 50년대 인기를 끈 금발과 푸른 눈의 조합보다도 더욱 포용적인 외모”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사람들은 카일리 제너와 닮아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카메라 필터와 사진 편집 앱도 트렌드 전파에 한몫했다. 사람들은 서로를 따라 할 뿐 아니라 같은 앱으로 사진을 편집하고 있다.

성형 수술도 한다. 성형 수술을 받은 사람들이 모두 수술 사실을 밝히지는 않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외모 향상을 위해 수술을 하는 사람들은 나날이 늘어가고 있다. 어떤 이들은 이 현상이 완벽해 보이는 사람들이 카메라 필터를 쓰지 않고도 흠결 하나 없어 보이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이 현상은 결국 어떤 의미인가?

와인가텐, 브루스타인과 엥겔른은 미의 기준이 동일화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보편적인 미의 기준에 맞추는 것만으로 자신감과 자존감을 얻는 사람들이 있다. 브루스타인은 이에 “남들과 비슷해짐으로써 사람들과 어울린다는 기분을 느끼게 되는 경우가 있다”라며 “그들은 자신이 이방인으로 보이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미의 기준에 맞추는 것으로 자신감과 자존감을 얻을 수 있는 사람들도 있다. 브루스타인은 “남들과 비슷해짐으로써 사람들과 잘 어울린다는 기분을 느끼게 될 수 있다. 그들은 이방인으로 보이길 원하지 않는다.”라고 말한다.

그러나 이러한 자존감의 상승은 오래 지속되지 않는다. 특히 소셜미디어에서 자신의 다른 모습을 보이는 데 집착하게 된다면 더욱 그렇다.

최신 인스타그램 트렌드를 따르는 모두가 자신의 삶을 불만족스럽게 여기는 건 아니다.

브루스타인은 “남들과 어울리는 데 사로잡혀 있다면 정체성마저 남과 닮으려 애쓰게 되고, 이 끝없는 노력은 부정적인 생각과 고통을 야기할 수 있다”라며, 소셜미디어상의 자신과 현실 속 자신을 분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와인가텐은 모두가 똑같은 외모를 추구하는 트렌드가 “아주 충격적”이라며 “독창적인 것이 없어 슬프다”라고 말했다.

엥겔른은 모두가 다르게 생겼다며, “모두 똑같은 외모를 추구하는 건 인간의 외모를 부정하는 행위”라고 정의했다. 그러면서 이 “정말 추한 행위”는 시간 낭비로 이어진다고 설명했다.

모든 소셜미디어 유저가 똑같은 미의 기준을 따르지 않는다는 사실도 명심해야 한다.

엥겔른은 “다양한 사람들을 마주하는 것”이 소셜미디어의 큰 장점 중 하나라며, “소셜미디어는 어떤 방면에서 민주화를 이끈다. 패션 잡지가 보여주는 얼굴만 보지 않는 것은 정말 멋진 일이다”라고 밝혔다.

그렇다고 해서 뷰티 트렌드를 따르는 사람을 비난할 필요도 없다. 사람들과 어울리고 싶어 하는 욕구는 잘못된 것이 아니다. 하지만 현실과 동떨어진 사람들의 이미지를 계속 보는 건 스스로 심리적인 피해를 끼칠 수 있다는 것만 명심하면 된다.

끝으로 엥겔른은 인스타그램 트렌드에 민감한 이들에게 조언을 하나 남겼다.

““완벽한 외모를 지닌 사람들 조차 자신의 완벽해 보이는 얼굴과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거울에 비친 모습 사이의 괴리감을 감당해야 한다.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완벽한 모습인 사람은 거의 없으니까.””

허프포스트US의 ‘Instagram Influencers Are All Starting To Look The Same. Here’s Why.’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