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8월 28일 14시 28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8월 28일 14시 29분 KST

'인스타스타' 인절미가 네이버 V라이브에 진출할지도 모른다

V라이브 공식 인스타그램 관리자가 댓글을 달았다.

‘인절미’는 팔로워 42만 명을 보유한 인스타그램 스타견이다. 인절미의 사진은 올라오자마자 수천 개의 댓글이 달리곤 한다. 그중에는 인절미의 일상을 24시간 생중계해달라는 열성 팬들의 댓글도 여럿 있었다. 이에 네이버 스타 생방송 앱 ‘V라이브’ 인스타그램 관리자가 나섰다. 

네이버 V라이브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은 지난 27일 밤 인절미의 사진에 장문의 댓글을 남겼다. 인절미가 나얼의 ‘바람기억’을 부르는 것처럼 합성한 사진이었다. 

A post shared by 인절미 (@zzangjeolmi) on

V라이브 담당자는 이 댓글에서 ”절미야...우리 절미 노래도 잘하네... 절미야 우리 브이라이브 한번만 하면 안될까...? 엎드려있는 절미...발라당 누워있는 절미...사과랑 노는 절미...모든 절미를 사랑하니까...”라고 했다. 그러면서 눕방 한 번만 해주지 않을래...? 절미는 아무것도 안해도 돼. 절미는 그냥 절미 자체로 있어 주면 나머지는 다 알아서 할게”라고 덧붙였다. 

Instagram/zzangjeolmi

이에 팬들은 ”원한다. 브이앱 이미 깔았다”며 인절미의 V라이브를 어서 보게 해달라고 요청했다. 

인절미의 반려인은 V라이브 측의 요청에 아직 답을 하지 않은 상태다. 

한편, 이 사진에는 어김없이 배우 곽동연의 댓글이 달렸다. 

Instagram/zzangjeolmi
Instagram/zzangjeolm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