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06월 28일 15시 00분 KST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에서 여성 향해 오줌 싼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범행 다음 날이다.

Getty image
자료 사진 

인천 주안역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에서 여성을 향해 오줌을 싼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28일 경찰에 따르면, 경찰이 불구속 수사 중이던 20대 남성 A씨는 지난 24일 오후 4시께 연수구 송도동 소재의 자택 인근 화단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3일 오후 10시 30분께 인천지하철 2호선 주안역 내 에스컬레이터에서 여성의 등을 향해 오줌을 싸 현행범으로 체포된 지 바로 다음 날이다. A씨는 귀가조치된 뒤 다음 날 스스로 세상을 떠났으며, 주거지에서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본인이나 주변 사람을 위해 도움이 필요한 경우 다음 전화번호로 24시간 전화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자살예방핫라인 1577-0199 / 희망의 전화 129 / 생명의 전화 1588-9191 / 청소년 전화 1388) 생명의 전화 홈페이지(클릭)에서 우울 및 스트레스 척도를 자가진단 해볼 수 있다. 

 

곽상아 : sanga.kwak@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