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3월 01일 10시 36분 KST

"현아 아버지, 처음엔 나를 의심 많이 했다": '상견례 필패상' 던의 연애 비화

벌써 6년째 공개 열애중.

SBS
SBS '미운 우리 새끼'

가수 던이 공개 연애 중인 동료 현아의 아버지와 만났던 경험을 털어놨다.

던은 지난달 28일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던은 ‘상견례 필패상’이라는 별명이 있다더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함께 출연한 현 ”좀 그렇긴 하다. 어떻게든 포장을 해보려고 했는데 조금 그렇긴 하다”라고 속상한 마음을 내비치면서도 ”우리 부모님께서는 던이 얼마나 저를 잘 챙겨주는지 아시니까 (남자친구의) 속을 봐주시는 거 같다. 마음을 여는 데 오래 걸렸다. 저도 (상견례) 필패상이고 우리는 잘 만났다”라고 받아쳤다.

던은 ”좋은 점도 있다. 처음 인상이 별로니까 (부모님께서) 점점 ‘기대 이상인데?’라고 보시는 거 같다”라고 했다.

MC 신동엽이 ”현아 아버님이 던한테 질투를 느끼거나 그런 느낌 못 받았냐”라고 묻자 현아는 ”저에게 서운했던 티를 내신 적은 한 번도 없는데 (저와 던을 대할 때가) 다른 것 같긴 하더라. 따로 훈수를 두시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던은 ”같이 있었는데 현아가 잠깐 자리를 비운다거나 그럴 때. 사실 좋은 말씀을 너무 많이 해주신다. 궁금한 게 생겼을 때 아버님한테 이제 먼저 물어본다”라며 고백했고, 현아는 ”처음에는 그렇지 않지 않았냐”라며 거들었다.

그러자 던은 ”처음에는 그렇지 않았다. 제가 ‘상견례 필패상’이기 때문에 의심도 많이 하셨다”라며 별명을 수긍하기도 했다.

 

라효진 에디터 hyojin.ra@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