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9월 28일 09시 52분 KST

"건강히 잘 태어났다" 코미디언 황신영이 무사히 세쌍둥이를 낳았고 회복 중인 근황을 전했다

축하합니다!!!!!

황신영 인스타그램
황신영, 아기 

코미디언 황신영이 무사히 세쌍둥이를 낳았다고 밝혔다.

황신영은 수술 당일인 27일 인스타그램에서 ”삼둥이 아가들 다 건강히 잘 태어났고, 저 또한 회복되어 가고 있어서 걱정 안 하셔도 될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황신영은 ”지금 배 안에 피가 조금 고여서 제왕수술하고 또 수면 마취해서 시술까지 하느라 애들 얼굴조차 못 봤다”라며 ”응급 상황으로 인해 니큐(신생아 집중치료실)가 부족해서 삼둥이 중 2명은 다른 대학병원으로 전원을 가서 현재 흩어져 있다”고 상황을 전했다.

황신영은 ”코로나라서 아가들 니큐 면회도 제한적”이라며 둘째, 셋째 아이의 영상을 짤막하게 공개하기도 했다.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창작과를 졸업한 황신영은 2013년 KBS 28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개그콘서트에 출연했으며, 현재는 유튜브 에나스쿨을 운영하고 있다. 2017년 5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한 황신영은 시험관 시술을 통해 세쌍둥이 임신에 성공했으며, 유쾌하고 리얼한 일상을 공유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곽상아 : sanga.kwak@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