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4월 13일 16시 14분 KST

강형욱 훈련사가 EBS '세나개'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찾은 곳

얼마 전 '아빠'가 된 것과 관련이 있다.

2015년 9월부터 EBS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에 출연해왔던 강형욱 훈련사.

사고뭉치 문제견들의 원인이 사실은 인간인 ‘보호자‘에게 있음을 보여주며 ‘개통령’으로 떠오른 그가 오늘(13일) 방송을 끝으로 세나개에서 하차한다.

그리고, 오늘 강 훈련사가 그동안 EBS에서 받은 출연료 전액을 ‘기부’하기로 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이 밝힌 바에 따르면, 강 훈련사는 마지막 방송을 한 주 앞둔 지난주 기아대책을 찾아왔다.

″지난 3년간 많은 사랑을 받았던 방송을 하차하게 되면서 유종의 미를 어떻게 거두는 것이 좋을지 고민하고 있었다”는 강 훈련사는 얼마 전 아빠가 되면서 자연스레 아이들에 대한 관심이 커졌다는 말을 전했다고 한다.

때문에, ”방송을 통해 받은 사랑을 지금 제 관심이 향해있는 아이들, 국내의 어려운 가정 아동들에게 흘려보내고 싶었다”는 것.

기아대책은 강 훈련사의 후원금을 기아대책 지역아동센터인 행복홈스쿨과 결연아동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강 훈련사가 출연하는 마지막 방송 예고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