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21년 03월 26일 17시 19분 KST

'백인 일색에서 일하는 다양한 인종의 여성' 지난 10년 동안 미디어에서 선호하는 여성상은 이렇게 변했다 (사진)

2020년 가장 많이 다운로드된 건 집에서 일하는 여성의 이미지였다.

SUPPLIED BY GETTY IMAGES
2007년부터 2019년까지 전 세계적으로 ‘여성’이라는 단어로 검색했을 때 가장 많이 판매된 이미지

 

90년대의 잡지들은 한 가지 공통점이 있었다. 커버나 화보에 날씬한 백인 여성이 허공을 응시하는 사진이 주로 실렸다. 이런 경향은 10년 동안 서서히 변했다. 오늘날, 미디어는 드디어 현실 속 여성을 보여주고 있다. 

사진제공 업체 게티이미지(Getty Images)가 2007년부터 2019년까지 전 세계적으로 ‘여성’이라는 단어로 검색했을 때 가장 많이 판매된 이미지를 공개했다. 많은 미디어 매체 및 광고업체에서 이 회사의 이미지를 사용한다. 고객이 직접 이 사이트의 3억 7천 5백만 개 이상의 이미지 중 적절한 이미지를 직접 골라 사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2007년, 수동적인 백인 여성들의 사진이 가장 인기 있었다. 하지만 요즘 브랜드들은 좀 더 다양한 인종의 여성과 활동적이고 일하는 여성을 더 보여주기 위해 변화했다. 백인 일색이던 예전과 달리 ‘다양성’이 중요해졌다. 

게티 이미지의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인사이트 책임자인 레베카 스위프트 박사는 이렇게 말했다. ”이미지는 고정관념을 만들고 깨는 힘을 가지고 있다.”

″다양성을 가진 여성을 더 많이 이미지로 보여줄수록, 사람들은 이를 더 잘 포용한다. 미디어에서 다양한 인종, 사이즈, 환경, 종교, 성정체성 등을 보여줘야 하는 이유다. 이로 인해 포용하는 사회가 만들어진다.”

게티이미지는 2020년 가장 많이 다운로드된 여성 이미지를 공유했다. 주로 집에서 일하는 여성의 이미지였다.  

SUPPLIED BY GETTY IMAGES
2020년 가장 많이 다운로드된 여성 이미지

여전히 더 다양한 신체 사이즈 여성의 이미지가 필요하다

이 이미지들에서 눈에 띄는 점은 여성들이 다양한 인종이라는 점과, 모두 마른 체형이고 비교적 젊다는 사실이다. 이 사이트는 2020년부터 현재까지 전년 대비 눈에 띄게 증가한 검색어를 공유했다. ‘블랙우먼‘이라는 문구는 영국 고객들로부터 72% 증가한 반면 ‘여성 축구 선수‘는 106%, ‘여성 요리사‘는 89%, ‘여성 정비사‘는 47%, ‘여성 농부’는 22% 증가했다.

2020년 가장 인기 있는 이미지는 미디어에서 선호하는 여성상의 변화를 보여주긴 했지만 아직 갈 길이 멀다. 한 조사에 따르면 영국 여성의 9%만이 광고에서 자신과 비슷한 여성 모델이 등장한다고 답했다. 차별을 느낀다고 보고한 여성 중 45%는 몸매의 모양 또는 사이즈 때문이라고 답했고 36%는 외모나 옷차림, 현재 모습 때문에 차별을 받았다고 답했다.

이 조사는 여성에 대한 보다 진실하고 포괄적인 묘사를 홍보하기 위해 게티 이미지, 도브, 걸게이즈의 공동 작업인 ’프로젝트 쇼어스( #ShowUs)를 시작한 지 2년 만에 진행됐다. 추가로 뷰티 업계의 고정관념을 깨트리고 실제 다양한 여성상을 보여주기 위해  1만 4천여 장의 사진이 제작됐다. 

 

 

 

 

 

*허프포스트 영국판 기사를 번역, 편집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