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6월 30일 10시 26분 KST

[Oh!쎈 이슈] "마음이 그런데 어떡해"…'하트시그널2' 김현우가 찾은 ♥의 답

오영주와 김현우는 '하트시그널 2' 공식 커플로 불렸다.

‘하트시그널2’ 김현우가 스페셜 방송을 통해 자신의 진심을 전했다.

29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2’ 스페셜 방송에서는 시그널 하우스 입주자들과 연예인 예측단이 한 자리에 모여 그동안 하지 못했던 뒷이야기를 전했다.

13주간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던 러브 게임에서 김현우는 오영주 대신 임현주를 선택했다. 많은 이들이 김현우의 선택은 당연히 오영주일 것으로 믿었지만, 김현우의 최종 선택은 임현주였다. 김현우는 방송 초반부터 오영주를 향한 마음을 드러냈고, 오영주의 의심에 확신을 불어넣으며 두 사람은 어느새 ‘하트시그널2’ 공식 커플이 됐다.

Channel A

그러나 마지막까지 김현우, 임현주, 오영주, 세 사람의 삼각 로맨스의 향방은 예측할 수 없이 전개됐다. 마지막회에서 오영주와 임현주가 모두 김현우를 선택한 가운데, 김현우는 임현주를 선택했다. 결과에 실망한 일부 시청자들은 김현우에게 ‘어장 관리’를 한다고 비난을 쏟아내기도 했다.

자신을 향한 부정적 의견 탓인지 김현우는 끝내 스페셜 방송에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윤종신은 ”현우 씨만 못 나왔는데, 오늘 본인이 운영하는 식당에 있다고 하더라”고 말했고, 이상민은 ”사실 13주 동안 연예인도 감당하기 힘든 스트레스다. 김현우 씨 입장에서는 많이 힘들 것 같다”고 말했다.

윤종신은 ”방송을 보면 알겠지만, 현우 씨가 섬세한 성격이다. 오늘은 부득이하게 함께 하지 못했는데, 그 부분을 이해해줘야 하지 않을까 싶다. 원래 직업인 셰프로, 일반인으로 돌아가기 위해 노력 중이니까 많이 응원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현우의 룸메이트였던 정재호는 ”현우 형을 보고 싶은 마음에 식당을 찾아갔다. 현우 형을 응원하러 갔는데 잘 지내고 있었다”고 김현우의 근황을 전했다.

Channel A

김현우는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서나마 자신의 진심을 전했다. 김현우는 자신의 최종 선택에 대해 ”설레는 사람을 만나보고 싶다. 지금은 그게 저한테는 독이 될 수도 있다는 생각은 한다”면서도 ”마음이 그런데 어떡해”라고 자신의 마음이 향하는 대로 선택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김현우를 향한 악플에 현실 연애도 잠시 막을 내렸다. 최종 선택에서 임현주와 커플이 됐지만, 대중의 시선에 결국 잠시 이별을 선택한 것. 스페셜 방송에 출연한 임현주는 ”방송 전에는 잘 만났는데, 방송 시작 후론 알아보는 사람이 많아 데이트도 쉽지 않았다. 자연스럽게 잠시 생각할 시간을 갖기로 했다”고 김현우와의 관계가 소원해졌다고 밝혔다.

사실 사랑이라는 것은 한 편의 잘 만든 멜로드라마와 같을 수는 없다. 김현우와 오영주의 커플 성사를 원했던 시청자들은 이미 김현우와 오영주를 주인공으로 둔 로맨스를 꿈꿨다. 그러나 김현우는 때로 흔들리고, 때로는 사랑의 무게를 저울에 달아보기도 하는 지극히 평범한 연애를 했다. 오랜 고민 끝에 김현우가 내린 답은 ‘마음 가는 대로 하자’였다. 모든 이들이 사랑을 할 때 내리는 지극히 일반적인 결론을 내린 것.

이제 두 사람은 서로의 관계에 대해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지고 있다. 임현주와의 관계가 물음표로 바뀐 지금, 김현우는 또 어떤 정답을 찾고 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