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5월 04일 19시 36분 KST

브레이브걸스 출신 하윤이 그룹 탈퇴 이유를 공개했다 "갑상선 항진증 앓아"

하윤이 브레이브걸스 탈퇴 이유를 말했다.

인스타그램
브레이브걸스 전 멤버 하윤

그룹 브레이브걸스 출신 하윤이 그룹을 탈퇴하게 된 이유를 전했다.

4일 하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의 브레이브걸스 탈퇴에 대해 말씀을 드리려고 한다”라며 운을 뗐다.

하윤은 “저는 사실 예전부터 갑상선 항진증이라는 호르몬 병을 앓고 있었다”라며 “그런데 활동 도중 더욱 악화가 돼서 회사와 상의해 본 결과, 더 이상 활동을 하기엔 힘들 것 같다는 결론이 나왔다”고 덧붙였다.

이어 “그렇게 아쉽지만 저는 팀을 탈퇴하게 되었다. 항진증은 아직도 앓고 있으며, 치료에 전념하며 지금은 많이 회복된 상태다. 이렇게 늦게 팬분들께 말씀드리게 되어 정말 죄송하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브레이브걸스 역주행을 보며 저도 ‘롤린’을 함께 동고동락하며 활동했던 곡이라 애정이 남달랐는데, 이렇게라도 세상에 빛을 보게 된 것 같아 정말 정말 기분이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건강상의 이유로 함께할 수 없게 되었지만, 앞으로의 브레이브걸스 언니들의 활동을 진심으로 응원하고 있다”며 “저 하윤도 다양한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노력할 테니 응원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브레이브걸스는 4년 전 발표한 ‘롤린’이 역주행하면서 각종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는 등 큰 인기를 끌고있다. 하윤은 2016년 당시 브레이브걸스에 합류한 새 멤버 중 한 명이었으나, 2018년 8월 팀에서 탈퇴했다.

 

이제현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