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2월 24일 20시 13분 KST

함소원이 최근 들어 남편 진화와 사이가 안 좋아져 결국 결별 택했다는 보도에 입을 열었다

지난해 9월에도 두 사람 사이 불화설이 나돌았다.

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과 남편 진화

방송인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 사이가 안 좋아져 결별을 택했다는 보도에 입을 열었다.

스포츠조선은 24일 이들의 한 측근이”최근 함소원과 진화의 관계가 급속도로 안좋아지면서 결별을 택한 것으로 안다”는 귀띔을 했다고 알렸다.

이 측근은 ”진화가 결별을 결정하고 최근 출국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시어머니가 이들의 사이를 다시 원만하게 만들어주기 위해 노력했지만 소용이 없었다”고도 했다.

매체는 두 사람 결별설의 근거로 함소원이 꾸준히 진행하고 있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 진화가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는 점을 내세웠다. 함소원과 진화가 동반 출연하던 TV조선 ‘아내의 맛’ 역시 23일을 마지막으로 두 사람 방송분이 당분간은 없다는 것이다.

이날 김치를 중국식 표현인 ‘파오차이’라고 했다가 뭇매를 맞았던 함소원은 다시 한 번 구설수에 오르게 된 상황이다.

함소원은 인스타그램에 해당 기사 사진을 올리며 ”#침묵. 오늘은 아무 말도 안 하고 싶다”라고 적었다. 결별설에 대한 부정도 긍정도 하고 있지 않는 모습이다.

라효진 에디터 hyojin.ra@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