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9월 22일 19시 15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9월 22일 19시 15분 KST

‘오뚜기 장녀’ 함연지가 통장 잔고 묻는 누리꾼의 무례한 질문에 “친구끼리도 안 하는 질문”이라며 황당해했다

너무너무 맞는 말!

유튜브 '햄연지' 영상 화면 캡처
함연지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장녀이자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누리꾼의 무례한 질문에 발끈했다.

21일 함연지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햄연지’에 ‘매운맛 Q&A 2탄’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누리꾼들의 질문에 답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진 것.

먼저 함연지는 ‘다시 태어나도 햄편(남편)과 결혼할 건가요?’라는 질문에는 “천 번을 다시 태어나도 천 번을 햄편과 결혼하겠다”라며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통장 잔고에 얼마?”라는 물음에는 “통장 잔고 얼마 있냐고요, 여러분?”이라고 되물은 뒤 “이건 친구끼리도 안 하는 질문이다. 이건 누구한테도 할 수 있는 질문이 아닌데, 왜 나한테 이런 질문을 하냐”라며 황당해했다.

가장 기억에 남는 악플을 묻는 질문에는 “온갖 악플이 다 있었지만, 제일 기억에 남는 악플은 ‘쯧쯧 천박하다’였다”라며 “내가 왜 천박하냐?”라고 속상한 심경을 전했다.

유튜
함연

그럼에도 그는 항상 응원을 보내주는 누리꾼들을 향해 “여러분 덕분에 내가 대중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내 인생이 바뀌었다. 자신감이 많이 생겨서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한편 함연지는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장녀로 300억 상당의 주식을 보유하고 있다. 2014년 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로 데뷔해 ‘아마데우스’ ‘노트르담 드 파리’ 등에 출연했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