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2월 08일 17시 13분 KST

"상담할 땐 '언니 반갑다'더니": 자신이 파는 다이어트차에 불만 표하는 네티즌에 함소원이 발끈했다

최근 해당 다이어트차의 도움으로 시어머니가 13kg 감량에 성공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

방송인 함소원이 자신이 판매 중인 다이어트 보조차에 불만을 표하는 구매자에게 일침을 가했다.

함소원은 8일 인스타그램에 한 네티즌과 나눈 대화를 공개했다. 이 네티즌은 최초 ”언니 반갑다”며 함소원이 파는 다이어트 보조차를 종류별로 구매했다는 메시지를 보냈다.

그는 며칠 후 다시 함소원에게 개인 메시지를 보내 제품의 효능에 대한 의문을 제기했다. ‘차를 잘 마시고 있는데, 저녁만 되면 폭식을 한다’는 것이었다.

이에 함소원은 ‘폭식을 하면 살이 안 빠지는 것은 당연’하다고 설명했으나, 이 네티즌은 ”내가 볼 땐 효과 없다. 공인인데 어지간히 하라”는 공개 댓글을 추가로 달았다.

함소원은 이 메시지들을 캡처한 후 ”폭식하면 살 안빠지는건 당연하다”면서 ”여러분 처음에 ‘언니 반갑다’고 연락 상담을 그렇게 해 드리고 폭식(하면) 안 빠진다고 다 말씀드렸는데 공인으로서 제대로 알려달라고 피드 남기셨다”라고 발끈했다.

함소원은 개인 인스타그램에서 자신이 파는 다이어트 및 피부 미용 보조차를 홍보하고 있다. 최근에는 시어머니가 이 차의 도움을 받아 13kg 감량에 성공했다며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라효진 에디터 hyojin.ra@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