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9월 24일 18시 00분 KST

공유와 윤은혜가 13년 만에 다시 만나 '커피프린스'를 봤다 (영상)

2007년 드라마 '커피프린스'의 한결과 고은찬.

공유 윤은혜가 13년 만에 다시 만났다.

공유와 윤은혜는 최근 MBC 다큐플렉스 ‘청춘다큐-다시 스물’ 촬영을 위해 커피프린스의 배경이었던 카페에서 재회했다.

MBC
24일 방송분 중

지난 2007년 화제 속에 방영된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에서 주인공 커플인 한결과 은찬 역을 각각 맡았던 공유와 윤은혜는 극 중 커피프린스 직원들이 일했던 바에 나란히 앉아 작품 속 장면을 회상하며 13년의 회포를 풀었다.

두 사람은 제작진이 준비한 커프 명장면 모음을 함께 보는 시간을 가졌다. 공유는 ”실제 윤은혜와 이렇게 같이 커프를 보니 마치 부부가 오래 전 결혼 앨범을 보는 기분”이라며 특별한 느낌을 전했다. 두 사람은 ”커프팬들은 한결과 은찬이 지금도 어디서 행복하게 살고 있을거란 상상들을 많이 하는 거 같더라”며 커프를 그리워하는 이들의 마음에 감사를 전하기도 했다.

MBC
24일 방송분 중
MBC
24일 방송분 중

공유는 당시 이 드라마를 군입대 전 마지막이란 심정으로 작품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한다면 하는 놈이다’ ‘기회가 없었을 뿐이다’라는 한결의 대사처럼 ”내가 어떤 사람인지 보여주겠다”는 열망으로 임했다는 것. 그러면서 고은찬에 온전히 몰입하는 윤은혜의 열정을 보며 ”이거 장난이 아닌데?” 하는 긴장감과 자극을 받았다며, 이를 통해 자신도 연기에 더 몰입할 수 있었다고도 말했다.

윤은혜는 당시 상황에 대해 ”모든 것이 변해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었다”며 ”‘가수 출신’이라는 꼬리표를 떼고 연기자로서 인정받게 해준 드라마”라고 했다.

MBC
24일 방송분 중

이날 방송에서는 ‘한성-유주 커플’ 이선균 채정안과 커피프린스의 ‘프린스‘들이었던 김동욱 김재욱도 각각 다시 만났다. ‘커피프린스’ 출연진의 재회를 담은 MBC 다큐플렉스 ‘청춘다큐 다시스물 – 커피프린스 편’은 24일과 오는 10월1일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