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20년 03월 19일 16시 16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03월 19일 16시 21분 KST

미래통합당 김재원·강효상이 나란히 공천에서 탈락하다

미래통합당 당내 경선 결과가 발표됐다.

뉴스1
김재원 미래통합당 의원 

미래통합당 김재원 정책위의장과 강효상 의원이 당내 경선에서 나란히 탈락했다.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19일 서울·경기, 대구·경북 지역에 대한 경선 결과 서울 중랑갑에서 윤상일 전 의원(50.8%)이 김재원 정책위의장(49.2%)을 꺾고 승리했다고 밝혔다.

김재원 정책위의장은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 공천에서 배제돼 서울로 지역구를 옮겼으나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대구 달서병에 공천을 신청했다가 서울 중·성동갑으로 출마 지역을 바꾼 비례대표 초선 강효상 의원(36.6%)은 진수희 전 의원(67.4%)에게 패했다.

경기 용인병에서는 이상일 전 의원(56.0%)이 권미나 전 경기도의회 교육위원(49.0%)을 눌렀으며, 대구 동구갑에서는 류성걸 전 의원(61.4%)이 이진숙 전 대전MBC 사장(48.6%)을 제치고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유승민 의원이 불출마한 대구 동구을은 유 의원과 가까운 강대식(57.3%) 전 대구 동구청장이 김재수 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32.6%)과 김영희 전 육군 중령(15.1%)을 제치고 승리했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무소속 출마를 선언한 대구 수성을 경선에서는 이인선 전 경북도 경제부지사(57.2%)가 정상환 변호사(46.8%)를 눌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