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07일 16시 36분 KST

개리가 3년 만의 복귀작으로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선택했다

아들 하오군과 함께 출연한다.

가수 개리가 2016년 10월 이후 3년여 만에 방송 활동을 재개한다. 그가 오랜만의 복귀작으로 선택한 프로그램은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다. 

뉴스1
개리

개리는 26개월 된 아들 하오와 함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합류를 앞두고 있다. 그는 2016년 10월 SBS ‘런닝맨’에서 하차한지 반 년 만에 결혼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그는 이후 방송 활동을 중단한 뒤 인스타그램을 통해 간간이 근황만 전해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강봉규 CP는 이날 OSEN과의 인터뷰에서 ”(개리에게) 섭외 요청을 한 지는 꽤 됐는데, 고민하시다가 좋은 계기로 방송을 같이하기로 흔쾌히 수락했다”라며 개리 섭외 과정을 언급했다.

그가 개리를 새 출연자로 선택한 건 ‘힙합’ 때문이다. 강CP는 ”힙합과 아빠라는 이미지가 잘 어울리지 않는다는 선입견이 있을 수 있는데, 어떻게 어우러질까 하는 부분이 궁금했다”라며 섭외 이유를 밝혔다. 

개리와 그의 아들 하오의 출연 분량은 2월 중 방송될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