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0월 11일 17시 03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10월 11일 17시 03분 KST

유튜버 국가비가 자가격리 중 생일파티 논란에 "죄송하다"며 한 말

남편인 '영국남자' 조쉬와 최근 한국을 찾았다.

요리 연구가 겸 유튜버 국가비가 자가격리 중 생일파티로 논란이 일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국가비는 11일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로 ”혹시라도 생길 수 있는 위험에 조심하고 또 조심해야 했는데 저의 불찰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실망감을 드린 것 같아 마음이 무겁다”며 이같이 말했다.

유튜브 채널 '국가비' 캡쳐
논란이 된, 국가비 생일파티 장면. 현재 삭제된 영상

 

그는 이어 ”현재 언급되고 있는 영상 속 장면들은 제 생일에 2~4시간 간격으로 가족과 친구들이 찾아와 현관 밖으로 2m의 거리를 유지하려고 노력하며 마스크를 착용한 채 문앞에 있는 물건을 받고, 짧은 대화를 나누는 내용”이라면서 ”외부인이 집 내부로 방문하지 않았다”고 했다.

국가비는 ”하지만 순간 멀리 있다 안심하고 잠시 마스크를 내려 1초 정도 초를 불고, 가족이 집 밖 복도에 서 있는데 거실 안에서 마스크를 벗고 립스틱을 바르는 행동은 방역수칙에 잠시나마 소홀했던 저의 잘못임을 백번 천 번 인정하고 여러분들의 걱정과 지적을 무거운 마음으로 받아들이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현재 저는 집 안에서도 방역 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남편과 생활 구역을 나눠서 격리 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끝으로 ”코로나 방역수칙에 대해서도 더욱 민감하게 생각하고 철저하고 안전하게 잘 준수하여 더 나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국가비가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에 올린 생일파티 영상이 문제가 됐다. 국가비가 현관문 앞에 선 지인들과 대화를 나누고 마스크를 벗고 초를 끄는 등의 모습이 담겼다. 해당 장면에 경솔하다는 지적이 이어지자 국가비는 문제의 영상을 삭제한 상황이지만, 비난은 이어지고 있다. 

국가비는 최근 자궁내막증 진단을 받아 남편인 ‘영국남자’ 조쉬와 한국행을 결정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인혜 에디터 : inhye.lee@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