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8월 25일 16시 43분 KST

청주 전자제품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현재까지 파악된 인명피해는 없다"라고 전했다.

뉴스1

25일 오후 1시33분께 충북 청주시 서원구 남이면 전자제품 공장에서 불이 났다.

소방 당국은 이날 오후 4시 현재 헬기 3대와 차량 30여대 등을 동원해 2시간 넘게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충북소방본부 관계자는 “플라스틱 재질의 제품이 많고 현장에 바람이 불어 진화 작업이 길어지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인명피해는 없다”고 말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길을 잡는 대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