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3월 30일 16시 52분 KST

'하이바이, 마마' 김태희 딸 아역배우 엄마가 성정체성 논란에 "간혹 불편한 말 하는 분들 있다"며 한 일침

극 중 조서우 역을 맡은 아역배우 서우진의 엄마가 SNS에 쓴 글.

tvN
극 중 김태희 딸 조서우 역으로 출연 중인 아역배우 서우진

tvN ‘하이바이마마‘에서 배우 김태희의 딸 조서우로 나오는 아역배우가 실제로는 남자아이라는 사실에 ‘성 정체성’ 논란이 불거지자 배우의 엄마가 불편한 기색을 전했다.

극 중 조서우 역을 맡은 아역배우 서우진의 엄마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진이 성 정체성에 대해 걱정하시는 분이 많으신데, 이 또래 다른 아이들과는 다르게 우리 우진이는 자신이 현재 무엇을 하고 있는지, 왜 서우가 되어 여자아이역을 하는지, 너무 잘 이해하고 있는 똑똑한 아이”라고 밝혔다.

서우 역할을 하게 된 이유에 대해 ”서우역을 하려고 주인공 욕심으로 오디션을 본 것도 아니었다. 물론 여아역을 제안받았을 때 우진이에게 의견을 물어봤고 흔쾌히 괜찮다고 잘 할 수 있다 대답을 듣고 시킨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아이는) 노는 거 행동하는 거 얘기하는 거 완전 그냥 남자아이”라면서 ”간혹 불편한 말들을 하시는 분들이 있는데, 겉으로 보이는 부분만 보고 편견을 갖거나 유언비어 퍼트리지 마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남아가 잠깐 여아역을 한다고 도가 지나치게 비난을 하는건 다시 생각해 봐야 할 문제가 아닌가 싶다”고 지적했다.

한편, ‘하이바이, 마마’ 제작진은 김태희의 딸을 연기할 배우를 찾으면서 가장 중요하게 여긴 건 싱크로율이었다고 밝힌 바 있다. 제작진은 앞서 한겨레 인터뷰에서 “(아이의) 똘망똘망한 눈이 김태희와 똑 닮아 싱크로율이 높았고 연기도 안정적으로 잘해서 캐스팅했다”고 설명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