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7월 21일 16시 57분 KST

광주에서 승용차가 아파트 현관으로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추가 인명 피해는 없었다.

뉴스1/광주북부소방서 제공
21일 오전 7시41분쯤 광주 북구 한 아파트에서 20대 남성이 몰던 승용차가 아파트 현관 출입문을 들이받은 사고가 발생, 출동한 119구급대원들이 운전자를 구조하고 있다

광주에서 승용차가 아파트 현관으로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오전 7시 41분쯤 광주 북구의 한 아파트에서 A씨(29)가 몰던 승용차가 아파트 현관 출입문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가 찰과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차량의 돌진으로 인해 아파트 현관문이 파손됐으나 사고 당시 현관에 출입하는 사람이 없어 추가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음주운전은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출근길에 나선 A씨가 주차된 차량을 빼던 중 운전미숙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추정,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광고]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