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애니메이션 주인공들이 부모가 된 후의 모습 (화보)

디즈니 팬이자 엄마인 일러스트레이터의 작품.
Aladdin and Jasmine
Aladdin and Jasmine

공주와 왕자가 등장하는 옛날 디즈니 만화영화들은 ”그 뒤로 행복하게 살았답니다”로 끝나는 것이 보통이다. 하지만 그들이 실제 커플이라면, 결혼식 뒤에도 삶은 계속된다.

디즈니 팬이면서 육아 중인 엄마이기도 한 러시아 출신 일러스트레이터 옥사나 파쉬첸코는 그 후의 상상을 직접 그려봤다.

아래 그림들은 그가 지난 2년 동안 그려온 것들이다. 임신과 출산, 육아를 경험하며 알게 된 디테일들을 그렸다. 파쉬첸코는 보어드판다와의 인터뷰에서 ”임신이라는 마법 같은 기간을 경험하면서 디즈니 공주들의 해피 엔딩 뒷이야기를 리메이크 해보자는 아이디어를 떠올렸다”고 말했다. 리메이크에는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 드레이크 등 연예인 커플들의 유명한 사진을 참고했다.

파쉬첸코가 그린 디즈니 부모들의 모습을 아래에서 보자.

인어공주

백설공주

뮬란

공주와 개구리

알라딘

포카혼타스

잠자는 숲 속의 공주

노틀담의 꼽추

파쉬첸코의 인스타그램에서 더 많은 그림들을 볼 수 있다.

*허프포스트 캐나다판 기사를 편집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