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9월 07일 16시 36분 KST

넷플릭스가 '지정생존자' 시즌 3를 제작한다

지난 5월, 시즌 2를 끝으로 제작이 취소됐다.

미국 ABC가 제작 취소한 드라마 시리즈를 넷플릭스가 되살려냈다.

넷플릭스는 지난 6일 ‘지정생존자’(Designated Survivor) 시즌 3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제작한다고 밝혔다. 클리프 행어로 끝난 시즌 2 이후의 이야기가 결국 공개되는 것이다. 

‘지정생존자’는 국회의사당 테러로 미국 대통령과 핵심 정치인 전원이 사망하며 주택도시 개발부 장관이었던 톰 커크먼(키퍼 서덜랜드)이 대통령직을 맡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NETFLIX

ABC에서 방영되던 이 드라마는 지난 5월 시즌 2를 끝으로 제작이 취소된 바 있다. TV라인에 따르면 채닝 던지 ABC엔터테인먼트 사장은 당시 시청률 하락, ”이야기의 방향성” 등을 이유로 제작을 취소했다고 밝혔다. 

시즌 3의 총괄 제작자 중 한 명인 마크 고든은 ”넷플릭스와 ‘지정생존자’의 이야기를 이어가게 된 것은 우리 모두에게 좋은 소식이다. 이전 시즌 안에 미처 담아내지 못했던 주인공 톰 커크먼의 이야기를 넷플릭스와 손잡고 전 세계 관객들에게 선보이게 되어 기대가 크다”고 했다.

키퍼 서덜랜드 역시 ”이 포맷(넷플릭스)은 유권자들을 둘러싼 이야기와 문제들에 더욱 깊이 파고들 수 있게 할 것”이라며 ”이전에는 그렇게 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서덜랜드는 트위터를 통해 팬들에게 감사를 전하기도 했다.

한편, 시즌 3는 대통령 보궐선거 출마로 권력을 이어가고자 하는 톰 커크먼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음모와 흑색선전이 가득한 선거전을 그릴 예정으로, 오는 2019년 공개 목표로 올해 제작에 돌입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