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3월 18일 10시 37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03월 18일 10시 38분 KST

대구 한사랑요양병원에서 신종 코로나 추가 확진자가 70명 가량 발생했다

환자 52명과 직원 17명이 감염됐다.

대구시의 한 요양병원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했다. 환자 52명 외에 직원 17명도 감염돼 총 69명이다.

18일 보건당국과 대구시에 따르면 대구 한사랑요양병원에서는 확진자 70여명이 발생했다. 방역 당국은 전날 오후부터 이 병원에서 추가 확진자가 대거로 발생한 사실을 파악했다.

뉴스1
환자 상태 점검하는 대구가톨릭대병원 의료진. 2020.3.17

현재 이 병원은 코호트 격리에 들어간 상태이며, 대구시는 고위험 집단시설 390여곳에 대한 전수조사를 시행 중이다. 전수조사는 현재 1/3 가량 진행됐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