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10월 24일 20시 06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10월 24일 20시 06분 KST

관악구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10대 학생에 성적 가해를 시도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목격한 40대 여성에게도 폭행을 가했다.

뉴스1
자료 사진

서울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10대 청소년에게 성적 가해를 시도하고, 이를 목격한 여성에게도 폭행을 가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4일 서울 관악경찰서에 따르면 강간 미수와 상해 등의 혐의로 A씨(22)를 입건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전날 오후 10시30분쯤 서울 관악구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10대 여학생에게 성적 가해를 입히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를 받는다.

또한 A씨는 해당 범죄를 목격하고 도움을 요청하기 위해 소리를 지른 40대 여성을 폭행한 혐의도 받는다.

A씨는 현장에서 경찰에 체포됐으며, 피해자들은 얼굴과 머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