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7월 21일 11시 22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07월 21일 11시 25분 KST

8월17일 임시공휴일 지정 : 8월15일부터 사흘 간의 '황금 연휴'가 생겼다

“코로나 장기화로 지친 국민들께 짧지만 귀중한 휴식의 시간을 드리고자 한다”

뉴스1 /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0.7.20

8월17일 월요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청와대 국무회의에서 ”오늘 국무회의에서 8월17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는 안을 결정한다”며 “코로나 장기화로 지친 국민들께 짧지만 귀중한 휴식의 시간을 드리고자 한다”고 말했다.

8월15일 광복절부터 17일까지 사흘 동안 쉬는 ‘깜짝’ 황금연휴가 생겼다.

이번 임시공휴일 지정에는 광복절이 토요일인 것이 감안됐다. 문 대통령은 ”현충일과 광복절이 주말과 겹쳐 쉴 수 있는 공휴일이 줄어든 것을 감안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황금연휴에도 제대로 쉴 수 없는 이들에 대한 고충을 보듬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임시공휴일이 지정되더라도 편히 쉴 수 없는 분들이 주위에 많다”며 “방역 현장을 지켜야 하는 분들, 연휴 없이 일해야 하는 분들, 공장 문과 상점 문을 닫을 수 없는 분들에 대한 연대와 배려의 마음 또한 잊지 않는 공휴일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