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3월 27일 10시 38분 KST

국내 신종 코로나 일일 신규 확진자는 91명이다(3월 27일 0시 기준)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1만5219명이다.

뉴스1
코로나19 확신으로 인해 2020 진해 군항제가 취소됐다. 사진은 26일 경남 창원시 진해 로망스다리가 폐쇄 되어있는 모습.

국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하루 확진자가 91명 늘었다. 

27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총 누적 확진자수는 9332명이며, 이 중 4528명이 격리해제됐다고 밝혔다. 격리해제는 384명이라고 전했다. 

신규 확진자 91명을 지역별로 보면 대구 34명, 서울 12명, 경기 11명, 경북 9명, 인천 3명, 울산 2명, 충북 2명, 부산 1명, 광주 1명, 대전 1명, 경남 1명, 제주 1명 순이며, 검역 과정에서 13명이 추가로 확인됐다. 

이날 0시 기준 누적 의심 환자 수는 37만6961명이며, 그중 35만2410명이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를 해제했다.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1만5219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