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2월 26일 13시 51분 KST

신종 코로나 12번째 사망자가 대구에서 발생했는데, 신천지 교인이었다

26일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1000명을 넘어섰다

뉴스1
신천지 울산교회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12번째 사망자가 대구에서 발생했다.

26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쯤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호흡기 치료 중이던 73세 남성이 숨졌다. 대구에서 3번째 확진 환자였던 이 남성은 기저질환인 당뇨와 고혈압을 앓던 신천지 교인으로 확인됐다. 

앞서 이 남성은 지난 20일 대구의료원 선별진료소를 통해 입원한 뒤 23일 계명대 동산병원으로 이송돼 호흡기 치료를 받아왔다.

한편 이날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146명으로 늘어났다. 전날 대비 169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으며, 확진자 가운데 신천지 교인 관련자가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확인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