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8월 26일 17시 36분 KST

코로나19 시국에 여성만 골라 얼굴에 침 뱉고 도주한 20대 남성이 체포됐다

경찰이 확인한 피해자만 3명이다.

beest via Getty Images
자료 사진.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여성들에게 침을 뱉고 도주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서울 중랑경찰서는 지난 11일~21일 중랑구 일대에서 자전거를 타고 다니면서 지나가는 여성들의 얼굴에 침을 뱉고 달아난 혐의(상습폭행)로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피해자의 신고를 받고 주변 수색에 나선 경찰은 지난 22일 A씨를 체포했고, 현재 1차 조사를 마친 상태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일부 범행에 대해 ”장난삼아 침을 뱉었다”거나 ”침을 뱉는 흉내만 냈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까지 확인된 피해자는 임신부 1명을 포함해 총 3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가 훨씬 많은데 명확히 확인된 피해자는 3명”이라며 ”추가 피해 사례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