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3월 16일 11시 01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03월 16일 11시 10분 KST

3월 16일 0시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 신규 확진자는 74명이다 (누적 8,236명)

추가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뉴스1
자료사진

국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 수가 16일 0시를 기준 8236명으로 집계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신규 확진 환자가 74명 확인됐고, 격리 해제 환자는 303명 늘어 1137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 환자 수는 이틀째 두 자릿수를 기록하고 있다.

추가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격리 해제 환자 수가 신규 확진 환자 수를 넘어선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이날에만 1만 4971명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로써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은 25만 1297명으로 늘었다.

지역별로 신규 확진 환자 현황을 살펴보면 대구가 35명으로 절반 수준이었고, 경기도가 20명으로 확인됐다.

경기도의 경우 성남의 은혜의 강 교회에서 신도와 가족 등 40명이 무더기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중 34명이 성남시 거주자이고, 서울 송파구(1명), 서울 노원구(1명), 경기도 부천시(2명), 인천시 계양구(2명) 등에 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