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5월 31일 10시 53분 KST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7명 발생했다 (31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 숫자가 30명대 아래로 내려간 것은 5일 만이다.

Xinhua News Agency via Getty Images
27일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등교하는 학생이 열이 나는지 검사를 받고 있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7명 발생했다. 신규 확진자 수가 30명대 아래로 내려간 것은 닷새 만이다.

31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27명을 기록했다. 전체 누적 확진자 수는 1만1468명이며, 격리해제자 수는 7명 증가한 1만405명이다.

지역사회 발생 신규 확진자는 경기 7명, 서울 5명, 인천 3명이다. 지역 발생 확진자는 29일 55명에서 30일 27명, 31일에는 15명으로 3일 연속 감소했다. 다만 부천 쿠팡물류센터 등의 영향으로 여전히 수도권에서 적지 않은 감염자가 확인되고 있다.

이날 해외유입 확진자는 12명이었다. 신고 지역은 경기 5명, 울산 2명, 서울 1명, 부산 1명, 대구 1명, 대전 1명, 제주 1명 순이었고 검역 과정이 0명이었다.

누적 사망자는 전날보다 1명 증가한 270명으로 집계됐다. 전체 치명률은 2.35%다. 성별로는 남성 2.98%, 여성은 1.9%를 기록하고 있다. 연령별로는 80세 이상 치명률이 26.31%로 가장 높으나 확진자 수는 20대가 3176명으로 전날보다 9명 늘었다.

신규 확진자 27명의 지역은 경기 12명, 서울 6명, 인천 3명, 울산 2명, 부산 1명, 대구 1명, 대전 1명 제주 1명 순이다.

전체 누적 확진자 1만1468명의 지역은 대구 6883명, 경북 1379명, 서울 861명, 경기 840명, 인천 206명, 충남 146명, 부산 147명, 경남 123명, 충북 60명, 강원 56명, 울산 52명, 세종 47명, 대전 46명, 광주 32명, 전북 21명, 전남 19명, 제주 15명 순이다. 이외 검역 과정 누적 확진자는 534명이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