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3월 31일 19시 57분 KST

서울아산병원에서 치료받던 9살 아이가 신종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아산병원 1인실에서 입원해 있던 아이는 신종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ED JONES via Getty Images
자료 사진입니다. 

서울아산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던 9살 아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31일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이 아이는 1인실에 입원해 있었으며, 병원에서 시행하는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주기적으로 받았다.

아이는 이날 오후 나온 진단검사 결과에서 양성 반응이 나와 현재 서울아산병원 내 고도음압격리병실로 옮겨진 상태다.

아이는 서울아산병원을 방문하기 하루 전인 25일 의정부성모병원을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의정부성모병원에서는 이날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9명 발생했다.

이날 0시 기준 0~9세 이하 확진자는 112명으로 전체 환자의 1.14%를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아직까지 해당 연령에서 국내 사망자로 기록된 바는 없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