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3월 02일 10시 16분 KST

이만희 신천지 교주가 신종 코로나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검사를 받은 시간과 장소는 알려지지 않았다

뉴스1
이만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총회장

이만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총회장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진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KBS는 ”오전 9시 30분쯤 보건당국으로부터 이 총회장의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가 ‘음성’이라고 통보받았다”는 신천지 총회 본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이만희 총회장은 외출을 최대한 자제하면서, 비서와 함께 서울·경기 지역 등을 오가며 지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 총회장의 검사를 받은 시간과 장소 등은 알려지지 않았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