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4월 28일 19시 12분 KST

‘괴물’·‘마우스’에 출연했던 배우 천정하가 향년 52세의 나이로 사망했다. 사인은 신부전증으로 추정되고 있다

안방극장과 연극 무대를 활발하게 오갔던 배우 천정하.

천정하 인스타그램
배우 천정하

안방극장과 연극 무대에서 활발하게 활동했던 배우 천정하가 향년 52세의 나이로 갑작스레 세상을 떠났다.

2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천정하는 27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고인이 평소 저혈압을 앓았던 만큼, 사인은 저혈압 등 신부전증으로 인한 사망으로 추정되고 있다.

홍익대학교 역사교육학과를 졸업한 천정하는 1990년부터 배우 생활을 시작했으며, ‘청춘예찬’, ‘선착장에서’, ‘남도’, ‘주인이 오셨다’, ‘쥐’, ‘나는 형제다’, ‘궤짝’ 등 다수의 연극 무대에서 활약했다.

영화 ‘라디오데이즈’, 드라마 ‘불새’, ‘악의 꽃’, ‘비밀의 숲’, ‘경우의 수’ 등에서도 조연으로 출연했으며, 최근까지 JTBC ‘괴물’, tvN ‘마우스’에도 얼굴을 비췄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종로구 대학로에 위치한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 2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30일 오전 7시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