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1월 28일 16시 25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1월 28일 16시 40분 KST

"우리 엄마랑 아빠가 만나서 저를..." 빅뱅 탑이 빵 주문하면서 뜻밖의 TMI를 대방출했다

???

뉴스1, 탑 인스타그램
빅뱅 탑이 28일 SNS로 공개한 배달 내역. 맞춤법 틀린 부분이 있다. 

 

빅뱅 탑(최승현)이 빵을 주문하면서 ‘뜻밖의’ 가정사를 공개했다.

탑은 28일 한 빵집에서 2만9600원어치 빵을 주문했다며 관련 내역을 SNS로 공개했다. 눈길을 끄는 부분은 탑이 ‘요청 사항’에 적은 것이다. 그는 가게 사장님을 향해 ”저는 서른 다섯살”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그런 뒤 엄마·아빠가 이곳에서 처음 만나 자신을 낳았다고 설명했다.

탑은 지난해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으나 별다른 활동은 하지 않고 있다. 현재 인스타그램으로 소통 중이다. 그는 앞서 배우 이병헌의 책 선물을 인증하면서 “내 멘토가 자랑스럽다(So proud of U my mentor)”는 을 남기기도 했다.

 

이인혜 에디터 : inhye.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