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10월 08일 11시 21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10월 08일 11시 23분 KST

배우 최진혁이 불법 영업한 유흥주점에서 술을 먹다가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으로 적발됐다

모든 활동을 중단한다.

뉴스1
배우 최진혁.

배우 최진혁이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으로 입건됐다.

8일 연합뉴스는 최진혁이 지난 6일 오후 8시20분쯤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한 유흥주점에서 감염병 예방법 위반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고 보도했다. 

해당 유흥주점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시행 중인 지역에서 영업 자체가 금지됐으나 방역수칙을 어기고 불법 영업을 하고 있었다. 이날 최진혁을 포함해 손님과 접객원 등 모두 51명이 적발됐다.

최진혁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는 ”코로나19 상황에 오후 10시 전에도 술자리를 외부에 보이는 것 자체로 조심스러워 조용히 대화할 곳을 찾다가 지인이 추천한 곳을 가게 됐다. 안내한 술집이 불법으로 운영되고 있는 곳인지 미처 알지 못했다”라고 해명했다.

한편, 최진혁이 출연 중인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 측은 YTN star에 최진혁의 촬영 분량을 최대한 편집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최진혁 소속사 입장문 전체다.

안녕하세요? 배우 최진혁의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입니다. 코로나19로 모두가 고통받는 엄중한 상황임에도 심려 끼쳐 드려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지난 6일, 최진혁은 지인과 함께 자리를 하는 중, 방역 수칙을 위반하였습니다. 최진혁은 지인이 밤 10시까지 운영할 수 있는 곳이라고 안내한 술집이 불법으로 운영되고 있는 곳인지 미처 알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밤 10시 전까지 자리를 하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을 것이라고 오해했습니다.

 

코로나19 상황이니 10시 전에도 술자리하 는 것을 외부에 보이는 것 자체로 조심스러웠습니다. 그래서 조용히 대화할 곳을 찾다가 지인이 추천한 곳을 가게 됐습니다. 하지만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서 운영되면 안 되는 술집이었기에 8시20분쯤 방역수칙 위반으로 적발이 됐습니다.

 

방역 수칙을 제대로 확인하지 않고 안일하게 생각한 무지함과 잘못된 행동이 정말 부끄럽고 변명의 여지가 없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고개 숙여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깊이 반성하며 다시는 이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도록 유념하고 소속사로서 항상 소속 연예인들의 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이에 향후 최진혁은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자숙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