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7월 24일 11시 05분 KST

'내가 키운다' 배우 조윤희가 딸 로아에게 선물로 주기 위해 전 남편 이동건 사진을 아직 갖고 있다고 털어놨다

“사실 저도 사진을 갖고 있다. 일단 아이 엄마이지 않냐" - 김구라

JTBC
JTBC ‘내가 키운다’

배우 조윤희가 전 남편 이동건 사진을 아직 갖고 있다고 털어놨다.

23일 방송된 JTBC ‘내가 키운다’에서는 김현숙 일상이 전해졌다.

제주에서 밀양으로 거처를 옮긴 김현숙은 짐 정리를 하던 중 결혼 앨범을 발견했다. 당황한 김현숙이 “너무 애매하다. 왔던 사람들도 있는데”라고 앨범 처리를 곤란해하자 옆에 있던 친정엄마는 “떼면 된다. 필요치 않은 부분만 잘라버리면 되지 않냐. 내가 한다. 싹둑싹둑 자르겠다. 애매할 것 없다”라고 쿨하게 말했다.

JTBC
JTBC '내가 키운다'

VCR을 지켜보던 출연자들은 이혼한 상대방 사진에 대한 생각을 털어놨다.

김구라는 “사실 저도 사진을 갖고 있다. 심지어 전처 혼자 찍은 독사진도 있다. 아이가 없었다면 모르겠지만 일단 아이 엄마이지 않냐. 그걸 차마 오릴 수는 없더라”라고 전했다.

조윤희 역시 김구라 말에 공감하며 “저도 나중에 저희 아이한테 선물로 줄 거다”라고 전 남편 이동건 사진을 갖고 있다고 했다.

채림도 “지금은 안 보이는 곳에 놔뒀지만 어느 날 아이가 보고 싶다고 할 때 없으면 안 될 것 같아서 갖고 있다”며 “나의 추억이기도 하지만 내 아이의 아빠고, 아이가 태어난 출발점이다”라고 털어놨다.

JTBC
JTBC ‘내가 키운다’

 

반면 김나영은 “난 결혼식을 제대로 하지 않아 앨범이 없다”면서 “그런데 휴대폰 동기화 서비스에 자꾸 뜬다.  예상치 못하게 (전 남편을) 자주 사진으로 마주하게 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조윤희는 2017년 이동건과 결혼해 그해 딸 로아를 낳았다. 두 사람은 지난해 5월 이혼했다. 조윤희는 딸을 양육하며 친언니와 함께 살고 있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