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3월 16일 11시 48분 KST

출연자 인성 논란에 '하트시그널'이 "사실과 다르다"며 밝힌 입장

매 시즌마다 출연자 관련 논란이 터지고 있는 하트시그널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출연자 인성 논란이 불거진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측이 입장을 밝혔다. 앞서 승무원 출신으로 알려진 한 여성 출연자의 갑질 의혹이 온라인커뮤니티를 통해 제기되면서 논란이 된 바 있다.

이에 채널A 측은 16일 공식 입장을 내고 ”최근 온라인상에서 제기된 일반인 출연자 이슈와 관련해 지난 며칠간 여러 채널을 통해 사실관계를 확인했다”며 ”그 결과 출연자들과 관련한 일각의 주장들은 사실과 다르다는 점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채널A 측은 ”한 출연자의 경우 원문 게시자를 통해 확인하려고 하였으나 원문이 이미 삭제되고 없는 상황”이라며 ”이에 학교 관계자와 해당 루머에 피해자인 것으로 등장하는 당사자 등을 통해 논란이 사실과 다름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최근 학교 폭력 및 왕따 주도 등의 의혹을 받은 다른 출연자에 대해서도 ”본인은 물론이고 함께 학교에 다녔던 다수의 동창들을 통해 사실과 다르다는 증언이 나오고 있다. 문제가 된 원문의 게시자는 찾고 있는 중”이라고 말했다.

채널A 측은 끝으로 ”제작진은 방송 전 출연자들과 관련한 여러 가지 논란이 있는 점에 대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낍니다. 시청자분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는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트시그널’은 일반인이 출연하는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 시즌 높은 화제성을 기록했다. 시즌 3은 오는 25일 첫 방송 예정이다.

[광고] 스톤픽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