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3월 14일 13시 36분 KST

채널A가 '정준영 사건 피해자 신원' 리포트에 대해 사과했다

해당 리포트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삭제된 상태다.

채널A가 피해자 신원에 주목해 2차 피해를 부추겼다는 비판에 대해 사과했다. 

채널A

채널A는 ‘정준영 몰카 피해자에 걸그룹 1명 포함’이라는 단독 기사를 지난 12일 저녁 방송에 내보냈다. 해당 리포트는 정준영의 불법 촬영 혐의가 아닌 피해자에게 관심을 돌린다는 비판을 받았다. 

이에 채널A ‘뉴스A’는 13일 방송을 통해 공식 사과에 나섰다. 

‘뉴스A’는 이날 ”첫 소식 보도에 앞서 어제 정준영씨 수사에 대한 뉴스A 보도와 관련해 2차 피해에 대한 우려가 제기됐다. 자칫 피해자가 누구인지에 초점이 맞춰질 수 있다는 비판도 있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시청자 여러분의 이러한 지적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앞으로 피해자 보호에 더욱 유의하고 보도에 신중을 기하겠다”라고 밝혔다.

해당 리포트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삭제된 상태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