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7월 28일 13시 30분 KST

변정수가 결혼 25주년 맞아 리마인드 웨딩 화보를 촬영했다 (사진 모음)

변정수 부부가 리마인드 웨딩 화보를 찍은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모델 출신 방송인 변정수가 결혼 25주년을 맞아 리마인드 웨딩 화보를 촬영했다.

변정수는 지난 2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5년 동안 나 데리고 사느라 수고했어”라는 글과 함께 관련 사진을 여러장 올렸다. 사진 속 변정수는 남편과 함께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변정수 인스타그램
변정수, 유용운 부부

 

변정수는 지난 1995년 유용운씨와 결혼해 두 딸을 두고 있다. 큰딸 유채원은 현재 모델로 활동 중이다.

변정수 부부가 리마인드 웨딩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변정수는 2012년 갑상선암 투병 당시 ”내 인생의 마지막 순간을 남기고 싶었다”며 남편과 리마인드 웨딩을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완치 후 그는 여러 방송에 출연해 ”당시 남편이 ‘17년 동안 못했던 프러포즈를 지금할게’라며 춤과 노래까지 준비해 프러포즈를 했다”며 “감동과 함께 17년의 결혼생활이 주마등처럼 스쳐 지나가더라”고 당시를 떠올리기도 했다. 

SBS
변정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