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01월 21일 10시 18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1월 21일 11시 31분 KST

부산 유명 전복죽집이 유튜버 손님 뒷담화를 하다가 딱 걸렸다(영상)

전복죽 먹는데 복장이 뭐가 중요한가요?

유튜브 감동란TV
전복죽 먹을 생각에 들떠보이는 감동란.

부산의 한 유명 식당이 손님을 상대로 뒷담화를 하다가 딱 걸렸다.

유튜브 감동란TV는 지난 19일 ‘레전드 과학시간’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 영상은 생방송을 재편집한 것으로, 당시 유튜버는 부산을 찾았고 시청자들에게 자주 찾던 전복죽 식당을 소개했다.

1년 만에 식당을 찾았다는 유튜버는 식당 사장으로 보이는 여성에게 ”이걸 너무 먹고 싶어서 강남에서부터 왔어요. 선생님”이라고 말하며 반가워 했다.

그는 시종일관 식당에 무한 애정을 드러냈는데 실시간으로 방송을 보고 있던 시청자들에게 ”메뉴가 미쳤다”라며 칭찬을 쏟았고, 식당 사장과 종업원에게는 꼬박꼬박 ‘선생님’이라고 호칭했다.

또 이 유튜버는 식당이 한산할 평일 오전 시간에 방문했는데, 영상 촬영으로 혹시라도 피해가 갈까 봐 무척 배려하는 모습이었다. 실제로 당시 식당에서 식사를 한 손님은 이 유튜버뿐이었다.

문제의 사건은 바로 다음 일어났다.

프리미엄 전복죽과 전복회, 전복 미역국까지 한상 가득 행복하게 즐기던 이 유튜버는 잠시 화장실을 간 사이 뒷담화의 주인공이 돼버렸다. 식당 사장과 종업원 등 3명이 유튜버의 외모와 옷차림을 지적하며 온갖 막말을 쏟아낸 것.

″저런 옷을 ??? 바지 입었나”
똥바지 입었나
아니 저런 옷은 어디에 입는 거지?
처음에 ??? 바지 입었나 안 입었나 한참 봤는데
티팬티 입은 거 아니가?
아이고~ 세상에~ 미친 X
가슴도 만든 가슴이고
음식 볼라고 하는데 자기 가슴 볼라고?
별로 예쁘지 않다 얼굴도

다행인지 불행인지 뒷담화는 생방송을 통해 생생하게 중계됐다. 당시 800명 정도가 접속해 있었고 시청자들이 채팅을 통해 이를 지적했다. 뒤늦게 사태를 파악한 유튜버는 식당 사장에게 문제를 제기했다.

그러나 사장은 문제의 심각성을 제대로 인지하지 못한 채 허허실실 웃는 모습으로 ”죄송하다”는 말만 반복할 뿐이었다.

유튜버가 ”(식당에서 밥을 먹는데) 왜 미친 X 소리를 들어야 하냐. 저 티팬티 입은 거 아니다”라고 말하자, 식당 사장은 ”그렇게 들리든 죄송해요. 저희가 황당해 이런 복장을 안 봐서”라며 불분명한 이야기만 늘어놨다.

사장은 또 ”저희들끼리 그랬는데”, ”기분 나쁘시겠다”라며 자신과는 무관한 일인 것처럼 말하기도 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