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9월 07일 14시 51분 KST

봇노잼이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전향하겠다고 밝혔다

채널명도 바꿨다.

유튜버 봇노잼이 근황을 공개했다. 

봇노잼은 지난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얼마 전에 경찰 시험을 치렀다”며 ”이번 시험에는 합격하지 못했다. 변명할 여지 없이 아쉬움이 많이 남았던 시험이었다”라고 밝혔다.

그는 ”최종 꿈은 경찰관이었기 때문에 군 제대 후 경찰 시험을 준비했다. 시험을 준비하며 가볍게 시작한 유튜브 채널이 갑작스러운 여러분들의 사랑과 관심 덕분에 주목받게 되었다”라며 지금부터 ”잠시 준비했던 꿈을 미루고, 우연한 기회에 소중하게 다가온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생활을 시작해보려고 한다”고 했다. 다만 ”경찰의 꿈을 포기할 생각은 없다”고 한다.

그러면서 ”새롭게 시작한 의미로 이름 또한 봇노잼(처음 유튜브 채널을 만들 때 프로필의 성과 이름이 반대로 적히는 걸 모르고 적었던 채널명)을 원래대로 노잼봇으로 교체하겠다”고도 덧붙였다. 봇노잼에 따르면 ‘노잼봇‘은 자신의 별명인 로봇과 재미없다는 뜻의 ‘노잼’을 붙인 단어다. 

끝으로 봇노잼은 ”새로운 도전과 시작은 많은 구독자분들께서 응원해주겼기 때문에 가능할 수 있었다”며 감사를 전했다. 

Youtube/노잼봇

한편, 봇노잼(노잼봇)은 경찰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며 공부하는 모습을 생중계해 큰 인기를 끌었다. 구독자 수는 34만 명을 돌파했으며, 넥스트샤크 등 외신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