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9월 18일 09시 51분 KST

지코가 블락비를 탈퇴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일간스포츠 단독 보도.

지코가 블락비를 떠나 홀로서기를 준비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뉴스1

일간스포츠는 18일 오전 복수의 가요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지코가 소속사와의 계약 만료를 앞두고 최근 ‘블락비 활동은 더 이상 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지인들에게 밝혔다고 보도했다. 지코는 ”소속사 영입이나 크루들의 러브콜에도 ‘혼자 해보겠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지코와 세븐시즌스와의 계약은 오는 11월 만료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블락비 소속사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지코의 계약 기간에 대해 논의 중이라 지금 말씀드릴 내용은 없다. 11월까지는 투어 도시가 시작될 수 있어 일정을 조율 중이다”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한편, 지코는 이날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원 자격으로 평양을 방문한다. 지코는 에일리, 알리 등과 함께 오는 20일까지 북한에 머물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