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7월 12일 10시 32분 KST

래퍼 빈지노와 모델 스테파니 미초바의 로맨틱한 일상이 공개됐다(영상)

tvN ‘온앤오프’에 함께 출연했다.

연인 사이로 현재 동거 중인 래퍼 빈지노와 독일 출신 모델 스테파니 미초바가 달달한 일상을 공개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는 독일 출신 모델 스테파니 미초바가 출연, 연인인 래퍼 빈지노와 함께하는 하루를 공개했다.

빈지노와 미초바는 5년 전 지인 소개로 만나 연인이 됐다. 미초바는 ”처음에는 외모를 좋아했지만 점점 성격이 더 좋아졌다”며 ”내가 먼저 좋아한다고 말했더니 빈지노가 ‘나도’라고 했다”고 말했다. 빈지노는 카메라가 찍지 않는 스튜디오 한구석에 앉아 미초바의 녹화를 응원했다.

tvN
'온앤오프' 빈지노와 스테파니 미초바.
tvN
'온앤오프' 빈지노와 스테파니 미초바.

두 사람은 현재 1년 째 동거 중이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본 가수 성시경은 ”선진국이 된 것 같다. 방송에 동거가 나오는 건 처음 본다”며 신선해했다.

미초바의 하루는 한국어 공부로 시작됐다. 간단하게 차린 아침을 먹으면서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를 봤고, 모르는 단어가 나오면 꼼꼼하게 메모했다. 빈지노는 미초바의 질문에 상세한 예문을 들어주며 한국어 공부를 도왔다. 이후 한국어 학원에 간 미초바는 어려운 단어 시험에서 만점을 받으며 실력을 증명했다.

tvN
'온앤오프' 빈지노와 스테파니 미초바.

빈지노와 미초바는 함께 요리를 해서 밥을 먹고, 반려견과 함께 산책하고, 가족들과 영상통화를 했다. 이날 미초바는 익숙한 듯 김치찌개를 끓였는데, 이는 빈지노 어머니에게서 배운 것이라고 밝혔다.

빈지노는 요리를 해준 미초바에게 고마움을 표시했고, 칭찬도 아끼지 않았다. 미초바가 독일에 있는 아버지와 영상통화할 때 빈지노도 살갑게 인사했다.

휴식 시간이 끝나고 미초바는 광고 촬영장에 갔다. 미초바는 ”한국에서는 찍을 때마다 응원을 해주는데 정말 놀랐다”라며 ”잘 같이 일하고 있다”고 한국에서의 커리어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는 언제까지 한국에서 일하고 싶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끝까지”라고 대답했다. 아래는 이날 방송 하이라이트 영상.

PRESENTED BY 질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