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0월 13일 16시 57분 KST

SK 김광현 vs 키움 브리검, PO 1차전 선발투수 확정

작년과 똑같다

SK 김광현과 키움 브리검

한국시리즈로 가는 길목에서 만난 SK 와이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플레이오프 1차전 선발투수가 확정됐다. SK는 김광현, 키움은 제이크 브리검이다.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플레이오프 미디어데이가 13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먼저 오는 14일 열리는 1차전 선발투수에 대한 발표가 이루어졌다.

염경엽 감독은 ”다 아시다시피 김광현”이라며 ”더 설명이 필요없을 것 같다”고 짧게 답했다.

이어 장정석 감독은 ”제이크 브리검이 1차전 선발”이라며 ”준플레이오프에서도 에이스 역할을 톡톡히 해줬다. 무엇보다 문학구장 지표가 정말 좋다. 지난해 여기서 경험을 해봤기 때문에 좋은 역할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김광현은 한국 야구를 대표하는 좌완 에이스로 올 시즌 31경기에서 17승6패 평균자책점 2.51을 기록했다. 브리검 역시 13승5패 평균자책점 2.96으로 키움의 에이스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특히 브리검은 장정석 감독의 말대로 SK행복드림구장(문학구장)에서 1경기에 등판 6이닝 2실점(1자책)으로 승리를 챙긴 바 있다.

두 투수는 지난해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도 선발 맞대결을 펼친 바 있다. 당시 김광현은 6이닝 5실점, 브리검은 4이닝 5실점으로 나란히 부진한 투구를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