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1월 02일 10시 02분 KST

"초심 잃지 않도록 힘이 되어준 아내" : '백종원의 골목식당' 홍탁집 아들이 지난 1일 결혼했다

백종원이 주례를 봤을까?

홍탁집 아들 인스타그램
백종원과 홍탁집 모자. 홍탁집 아들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했던 포방터 홍탁집의 권상훈 사장이 지난 1일 결혼했다.

권상훈 사장은 이날 인스타그램을 통해 “1년 4개월 연애 끝에 결혼하게 됐다”며 ”오래오래 행복하게 감사하며 잘 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사실 방송 나간 후 제가 초심 잃지 않도록 흔들림 없이 뒷받침해주고 힘이 되어준 건 지금의 아내라고 생각된다”며 ”아내를 향한 애정을 전했다.

그는 끝으로 ”앞으로 저희 가정이 행복하게 잘 살 수 있게 축복해달라”고 전했다.

앞서 권상훈 사장은 ‘백종원의 골목식당’ 포방터 시장편에 출연해 화제가 됐다. 방송 당시 나태한 모습으로 백종원과 시청자들의 분노를 유발했는데, 방송이 계속될수록 달라진 모습을 보여 ‘골목식당’에서 가장 큰 개선을 보여준 가게라는 평을 받은 바 있다. 

SBS
백종원

 

한편 백종원이 이날 권상훈 사장 결혼식 주례를 봐줬을지에 관해서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백종원은 지난해 7월 방송에서 그를 만나 "예쁘게 살 좀 빼서 좋은 사람 만나 결혼해라"고 한 바 있다. 권 사장이 주례를 부탁하자 "미쳤냐. 이제 애가 6살"이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이인혜 에디터 : inhye.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