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6월 18일 19시 35분 KST

SBS 전 아나운서 배성재가 'CJ B&B 대표이사' 라는 부캐릭터로 활동한다

'비비고 왕교자'의 홍보 마케팅 회사라고 한다.

SBS 전 아나운서 배성재가 ‘CJ B&B 대표이사’라는 부캐릭터를 얻었다.

CJ제일제당
만두를 들고 있는 배성재

18일 오후 SBS 전 아나운서 배성재가 CJ B&B의 대표이사가 되었다는 소식이 SNS를 통해 전해졌다. 지난 2월 퇴사 이후 소속사 없이 활동해오던 터라 대표 이사를 위해 SBS를 그만둔 것인가 하는 의문까지 들면서 네티즌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tvN D ENT 페이스북에는 CJ B&B 대표 배성재 배상이라는 글과 함께 총 3장의 이미지가 업로드됐다.

tvN D ENT. 페이스북
배성재

한 장은 포털사이트 인물 검색 결과를 캡처한 화면으로 배성재의 이름 옆에 CJ B&B 대표이사(전 아나운서)라고 표기되어 있다. 또 다른 이미지에는 회사인 씨제이비앤비의 포털 검색 결과를 캡처한 것으로 대표자가 배성재로 표기돼있다. 또한 결정적으로 배성재의 CEO 인사말이라 하여 흔히 기업 홈페이지 내 CE0 소개 페이지를 본뜬 이미지까지 있다.

tvN D ENT. 페이스북
배성재

물론 실제가 아니다. 배성재는 CJ제일제당 비비고 만두 홍보의 일환으로 CJ B&B 대표이사’라는 부캐릭터를 얻은 것으로 보인다.

한 네티즌이 ”가짜다 검색하면 안 나온다”고 댓글을 달자 페북 지기가 ”웰컴투 비앤비 세계관”이라며 부캐릭터로 활동할 것임을 알렸다.

네이버 / tvN D ENT. 페이스북
배성재

이에 네티즌들은 재미있다는 반응이다. 특히 기업 복지로 만두를 무한 제공한다는 점에서 ”매우 매력적인 회사다. 입사하고 싶다”라는 의견과 더불어 ”직원들이 올드보이를 찍게 생겼다”라는 반응 등 다양한 의견이 나오는 중이다.

황혜원: hyewon.hwang@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