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1월 10일 11시 12분 KST

베이비복스 멤버들이 오랜만에 단체 사진을 찍었다

간미연과 황바울의 결혼식에 참석했다.

베이비복스 멤버들이 오랜만에 완전체로 뭉쳤다. 

베이비복스 출신 김이지와 윤은혜, 심은진, 이희진은 지난 9일 간미연과 황바울의 결혼식에 참석했다. 심은진과 윤은혜는 각각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베이비복스 멤버들과 찍은 단체 사진을 공개했다.

간미연과 황바울은 이날 서울 종로구 동숭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연극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뒤 3년 간 교제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축사는 심은진과 김이지가 맡았다. 

모더니크 스튜디오
간미연 황바울

황바울은 2006년 SBS ‘비바! 프리즈’ MC로 연예계에 데뷔해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 ‘롤러코스터’ 등에서 MC와 리포터, 연기자로 활동했다. 현재는 연극과 뮤지컬 무대에서 활약 중이다.

간미연은 1997년 그룹 베이비복스의 멤버로 데뷔했다. 이후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최고의 한방‘, ‘미스마‘, ‘비켜라 운명아’ 등은 물론 뮤지컬 ‘아이러브유‘, ‘록키호러쇼‘, ‘킹아더’에도 출연했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