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7월 01일 01시 24분 KST

'음바페 멀티골' 프랑스. 메시의 아르헨 4-3 격파...8강 진출

프랑스가 아르헨티나를 완전히 무너트렸다.

프랑스가 아르헨티나를 무너트렸다.

프랑스는 30일 오후 11시(한국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시작된 2018 러시아 월드컵 16강 아르헨티나와 경기에서 음바페를 중심으로 우월한 화력을 과시하며 4-3 승리를 거두고 8강에 진출했다. 프랑스는 8강에서 우루과이-포르투갈전의 승자와 맞붙게 된다.

두 팀은 월드컵에서만 11번이나 맞붙었다. 상대 전적은 아르헨티나의 우위(6승 3무 2패). 하지만 최근 기세에서는 프랑스가 웃어준다. 조별리그 1위(2승 1무)로 무난하게 16강을 통과한 프랑스와 달리 아르헨티나는 힘겹게 2위(1승 1무 1패)로 합류했다. 결국 기세대로 프랑스가 아르헨티나를 격침시키며 기세를 이어갔다.

FRANCK FIFE via Getty Images

프랑스는 4-3-3으로 경기에 나섰다. 지루가 최전방에 음바페-그리즈만이 지원한다. 중원은 포그마-마투이티-캉테가 구축한다. 포백은 에르난데스-움티티-바란-파바르가 형성했다. 선발 골키퍼는 요리스.

아르헨티나도 4-3-3으로 경기에 나섰다. 선수 선발에는 과감한 결정이 있었다. 아구에로-이과인이 모두 벤치에서 대기했다. 대신 메시가 원톱에 서고 디 마리아-파본이 측면에 배치됐다. 중원은 페레스-바네가-마스체라노가 형성했다. 포백 라인은 타그리아파코-로호-오타멘디-메르카도가 구축했다. 선발 골키퍼는 아르마니.

프랑스가 경기 초반 주도권을 확실히 잡았다. 음바페를 중심으로 무시무시한 속공으로 아르헨티나의 뒷 공간을 노렸다.

Michael Regan - FIFA via Getty Images

프랑스가 전반 10분 확실한 득점 기회를 잡았다. 역습 상황서 음바페가 자신의 속력을 살려 엄청난 드리블을 선보이며 상대 반칙을 이끌었다.

아르헨티나의 로호가 그를 저지하기 위해 파울을 범해야만 했다. 주심은 즉시 옐로우 카드와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키커로는 그리즈만이 나섰다. 그는 침착하게 PK를 성공시키며 팀에 1-0 리드를 안겼다.

음바페는 전반 19분 다시 엄청난 드리블 질주를 통해 상대 반칙을 유도하며 상대 골문 앞서 좋은 프리킥 찬스를 만들었다. 포그바가 키커로 나섰지만 공이 하늘을 향했다.

아르헨티나 역시 반격에 나섰다. 볼배급이 이뤄지자 메시가 중원까지 내려와 공을 끌고 갔다. 전반 22분 바네가가 슈팅을 날렸지만 상대 수비수 몸에 맞고 빗나갔다. 이어 메르카도도 슈팅을 날리며 계속 동점 골을 위해 힘썼다.

앞서 있는 프랑스는 무리한 공격 대신 수비 이후 역습을 택했다. 전반 36분 지루가 잠시 부상으로 쓰러졌으나 경기장으로 복귀했다. 전반 38분 세밀한 플레이 이후 파바르가 좋은 크로스를 올렸으나 페널티 박스 안 지루의 머리로 향하지 않았다.

JEWEL SAMAD via Getty Images

전반 40분 아르헨티나가 반격에 성공했다. 전반 40분 디 마리아가 페널티 박스 앞서 강력한 왼발 중거리 슈팅을 날렸다. 요리스가 몸을 날렸으나 볼은 그대로 프랑스의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막판 마스체라노가 캉테를 향한 위험한 반칙으로 옐로카드를 받았다. 전반은 그대로 1-1로 마무리됐다.

전반은 후반을 위한 예고편에 불과했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골 폭풍이 몰아쳤다. 먼저 아르헨티나는 후반 2분 메시의 슈팅이 메르카도를 맞고 굴절되며 행운의 역전 골을 터트렸다.

프랑스도 바로 공세에 나섰다. 결국 후반 10분 역습에서 에르난데스가 컷백 이후 장거리 크로스로 반대편의 파바르에게 기회를 내줬다. 파바르가 강력한 휘어지는 슈팅을 날리며 동점 골을 터트렸다.

전반도 무서운 모습을 보여준 음바페도 골 잔치에 가세했다. 음바페는 혼전 앞 상황서 기가 막힌 볼터치로 공을 지킨 이후 스피드로 수비수를 제친 이후 강력한 슈팅으로 아르헨티나의 골문을 갈랐다.

오히려 다급해진 아르헨티나가 페레스 대신 아구에로를 투입하며 공격적으로 나서려고 했다. 하지만 프랑스가 상대 추격에 찬물을 끼얹었다. 후반 23분 지루의 패스를 받은 음바페가 그대로 상대의 골문을 가르며 멀티 골을 완성했다.

Michael Regan - FIFA via Getty Images

후반 39분 메시가 페널티 박스안에서 결정적인 득점 기회를 잡았으나 슈팅에 힘이 들어가지 않아 기회를 놓쳤다. 아르헨티나는 후반 추가 시간 아구에로가 추격골을 터트렸지만 시간이 없었다. 결국 경기는 그대로 4-3 프랑스의 승리로 마무리됐다.